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8260 0562020052360288260 02 0201001 6.1.7-RELEASE 56 세계일보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90199837000 1590199847000 이태원클럽 코로나19 대구 경북 확산 확진 2005232331 related

[속보] 코로나19 감염자 대구에서도 발생… 신규 확진 이틀째 20명대

글자크기
세계일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이틀째 20명대를 기록했다. 수도권에 집중됐던 서울 이태원 클럽발 감염자가 대구에서도 발생하면서 단기간 내 감염을 차단하기 어려울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지난 20일 30명대까지 늘었다가 하루 만에 10명대로 줄었던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22일에 이어 23일에도 20명을 넘었다. 이태원 클럽발 감염이 노래방과 술집 등 유흥시설을 고리로 계속해서 확산한 데 따른 것이다. 특히 이날은 코로나19가 한창 유행했던 대구에서도 클럽 관련 확진자가 처음으로 나와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23명 증가해 국내 누적 확진자 수가 1만1165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날 새로 확진된 23명 중 국내에서 감염된 환자는 19명이다.

이태원 클럽 집단감염과 관련해 경기 부천시 돌잔치에 갔던 방문자 중 확진자가 잇따라 나오고, 삼성서울병원 의료진 중에도 환자가 추가되면서 주로 수도권에 신규 환자가 집중됐다. 그러나 대구 달서구에 사는 10대 확진자도 이태원 클럽발 ‘3차 감염‘이라고 파악돼 대구지역에서는 첫 클럽발 확진 사례로 분류됐다.

지역별로는 경기에서 13명, 서울에서 4명의 환자가 나왔고, 이밖에 대구와 경남에서 각 1명씩 추가됐다.

국내 발생 외 나머지 4명은 해외에서 유입된 사례다. 공항 검역 단계에서 발견된 환자가 3명이고, 대전에서 1명이 추가됐다.

사망자는 전날 2명이 숨져 누적 266명으로 늘었다.

박유빈 기자 yb@segye.com, 사진=연합뉴스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