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8172 1092020052360288172 02 0201001 6.1.17-RELEASE 109 KBS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90199283000 1590200288000

이태원 클럽 환자 1명 늘어…서울시 확진자 총 762명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어제(22일) 10시부터 하루 동안 코로나 19 환자가 3명 늘어 누적 환자가 모두 762명으로 집계됐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신규 환자 중에는 이태원 클럽 관련이 1명, 삼성서울병원 관련이 2명입니다.

이태원 클럽과 관련된 신규 확진자는 서울 강동구에 거주하는 30대 여성입니다.

삼성서울병원 관련 확진자는 서울 서초구와 경기도 의왕시에 사는 50대 여성들로, 지난 19일 확진 판정을 받은 간호사와 서울 강남역에 있는 주점 '악바리'의 종업원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민정희 기자 (jj@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