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7863 0652020052360287863 09 0902001 6.1.8-RELEASE 65 이코노믹리뷰 0 false true false false 1590197334000 1590197336000

[이상준의 동안보감] 봄철 환절기 모공 관리, ‘더블모공케어’가 주목받는 이유

글자크기
이코노믹리뷰
봄철 환절기에 접어들면서 급격한 일교차로 인해 피부관리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특히 온도 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모공에 적신호가 켜지는 계절로, 모공관리에도 신경을 써야 한다. 피부온도가 1℃ 오를 때마다 피지 분비량이 약 10% 이상 늘어나게 되는데, 증가된 피지가 배출되지 못하고 쌓이면 모공이 넓어지기 때문이다.

또한 봄철에는 미세먼지 등으로 외부 오염 물질이 증가하는데 손상된 피부장벽이나 늘어난 모공을 통해 흡수된 오염물질은 각종 피부 트러블의 원인이 되고 그 결과 피부 유ㆍ수분 균형이 깨지고, 피부 속 건조가 심해지면 모공을 조이는 피부 탄력이 떨어져 모공이 더욱 벌어지고 주름까지 생기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지친 모공을 달래서 탄력 있고 생기 있는 피부를 만들기 위해서는 수분영양케어를 통해 유수분 밸런스를 적절하게 유지하는 것이 관건이다. 이를 위해 클렌징부터 스킨, 에센스까지 단계별로 꾸준하게 관리해주면 효과가 좋다.

세안 후에는 화장솜에 모공 수축 성분이 있는 토너나 쿨링 화장품을 묻혀 코와 피부를 닦아내면 자극을 최소화하면서 모공을 축소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멘톨은 모공을 수축하며 피부에 청량감을 주는 성분으로 꼽힌다. 이 방법은 피부과 레이저 시술과도 병행할 수 있고, 장기적으로 꾸준하게 실천하면 모공 타이트닝에 도움이 된다. 하지만 이미 모공이 늘어난 상태라면 생활관리로 되돌리기는 힘들기 때문에 전문적인 치료를 고려해봐야 한다. 대표적으로 ‘더블모공케어’ 시술이 있다.

더블모공케어는 리파인레이저와 아피니트 시술을 병행해 모공치료 효과를 높인 치료법이다. 아피니트는 모공 속에 회오리 물살을 일으켜서 모공 속 노폐물을 청소하고 리파인은 피부표면 상처 없이 모공 주변 진피의 콜라겐 합성을 유도하여 모공을 줄여주는 레이저다.

리파인레이저는 1410㎚ 파장대의 모공을 축소하는 데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잔주름, 피부탄력, 피부톤을 개선하는 효과도 우수하다. 특히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승인 받은 안전한 레이저로 시술 시 통증이 적고 회복이 빠른 게 장점이다.

아피니트는 탄산수와 AHA(Alpha Hydro Acid)가 섞인 혼합용액을 제트분사 노즐로 모공 사이로 강하게 침투시켜 피부의 자연재생을 유도하고 모공 속 노폐물을 제거한다. 과도한 피지를 제거하고 블랙헤드를 개선하는 데에도 효과적이다. 표피에는 자극을 주지 않아 마취 없이도 간단히 시술할 수 있고 치료 후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모공관리 시술 선택 시에는 피부 상태를 전문가와의 충분한 상담을 통해 면밀히 진단한 후 본인에게 가장 적합한 시술을 찾아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또한 의료진의 가이드에 따라 일정한 간격을 두고 지속적으로 치료 받는 것 또한 병행돼야 한다.

이상준 아름다운나라 피부과 원장

-Copyright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