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7112 0242020052360287112 03 0302001 6.1.14-RELEASE 24 이데일리 59454169 false true true false 1590192849000 1590192856000

“재난지원금 어디서 쓰죠?” 카드사, 사용처 확인서비스 도입

글자크기

KB국민카드, 위치기반으로 주변 사용처 검색

신한카드, 지원금 종류별 사용처 정보 제공

[이데일리 전선형 기자] 카드사들이 재난지원금 사용처(가맹점)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지도서비스를 속속 선보이고 있다. 가맹점명을 직접 입력하는 시스템부터 현재 있는 지역의 위치를 파악해 주변 가맹점을 모두 보여주는 시스템까지 다양하다.

재난지원금 사용처 확인서비스를 가장 먼저 시행한 곳은 삼성카드다. 삼성카드는 지난 11일부터 모바일 어플리캐이션(앱)과 홈페이지에서 지역별 가맹점을 조회·검색하는 서비스를 오픈했다.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가맹점 조회’ 페이지에 들어가면 시·구·동을 입력해 주변 가맹점을 찾을 수 있는 지역조회와 원하는 가맹점을 직접 입력하는 가맹점명 조회 서비스가 나온다. 이를 통해 재난지원금을 사용하고 싶은 가맹점을 찾으면 된다.

신한카드도 18일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처 안내 서비스’를 선보였다.
이데일리

신한카드 재난지원금 사용처 검색 화면.(사진=이데일리DB)


신한페이판(PayFAN) 앱과 모바일 홈페이지에 접속한 뒤 긴급재난지원금 안내 및 추천혜택 페이지에 있는 ‘가볼만한 곳’ 및 ‘재난지원금 사용처’를 클릭하면 된다.

우선 자신이 사용할 지원금의 종류(긴급재난지원금, 아동돌봄쿠폰, 경기도재난기본소득)를 선택하고 사용할 지역을 선택한 뒤 업종 및 매장명을 입력하면 해당 지원금을 쓸 수 있는 가맹점이 지도에 표시된다.

특히 신한카드는 표시된 가맹점을 선택하면 본인의 위치에서 가맹점까지의 거리, 길 찾기, 전화 걸기, 메뉴 확인 등의 가맹점 관련 상세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KB국민카드는 13일부터 카드업계 최초로 위치기반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가맹점 지도 서비스를 선보였다. 앱과 모바일 홈페이지에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가맹점 확인하기’를 클릭하면 고객이 위치한 지역을 기준으로 지원금 사용 가능한 가맹점이 지도 상에 표시된다. 지도에 표시된 가맹점 중 원하는 곳을 누르게 되면 주소 조회 및 전화번호 등이 나온다.

물론 지역 또는 업종을 선택해 가맹점을 검색하는 방법도 가능하다. 현재 위치기반 사용 가맹점 확인 서비스는 신한카드와 BC카드도 사용이 가능하다.

롯데카드와 현대카드, 하나카드는 시·도 등 지자체를 선택하고 가맹점명을 입력해야하는 검색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선택한 가맹점은 주소와 전화번호 등의 다양한 가맹점 정보가 나온다.

한 카드사 관계자는 “카드사들이 재난지원금 사용 확대를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재난지원금 고객 유치를 위해 다양한 서비스들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