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3206 0142020052260283206 08 0801001 6.1.7-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143039000 1590143043000 국내 연구진 렘데시비르 코로나19 표준 치료제 2005241931

"온라인 통한 새로운 경험…코로나19 이전 시대 회귀 어렵다"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코로나19 이후 산업 지형은 과거로의 회기가 불가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코로나19로 인해 사람들이 온라인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경험을 이미 맛 봤고, 실제 산업 흐름도 바뀌고 있기 때문이다.

파이낸셜뉴스

정한근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장이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ICT 산업 미래전략포럼 개회사를 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2일 코로나19로 촉발된 정보통신기술(ICT) 산업의 위기를 극복하고 혁신의 전기를 마련하기 위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ICT 산업 미래전략포럼'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이날 기조연설자로 나선 김지현 SK 경영경제연구소 연구위원은 코로나19 이후 우리의 일상이 온라인 기술을 중심으로 바뀔 것으로 예상했다. 실제 코로나19는 에너지, 숙박, 여행, 항공 산업의 몰락을 불러왔다. 반면, 온라인 기술을 바탕으로 하는 애플, 마이크로소프트(MS), 아마존, 구글은 더욱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

김 연구위원은 "애플, MS, 아마존, 구글의 시가총액은 코로나19 이전 1000조원이었으나 코로나19를 거치면서 1700조원에 육박한다"며 "스타트업도 주목할 수 있는데 화상 컨퍼런스콜을 서비스하는 줌, 넷플릭스, 전기차 기반의 테슬라 등에게 기회로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온라인을 기반으로 한 기술들이 주목받는 이유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그동안 오프라인에서 진행되던 공연, 스포츠 중계 등은 온라인 기술을 기반으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김 연구위원은 "온라인 간담회의 경우 인원수의 제한도 없고 실시간 소통이 가능하다"며 "넷플릭스를 보며 실시간으로 채팅을 하는 등 코로나19로 누리지 못하는 오프라인 경험을 온라인에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프라인 대신 온라인에서의 새로운 경험 사례로는 폴란드가 꼽혔다. 폴란드는 마인크래프트 게임을 활용해 성공을 거뒀다. 김 연구위원은 "아이들이 학교에 가는 가장 큰 이유는 친구들을 만나서 노는 것"이라며 "폴란드 정부는 마인크래트 프로그램을 만들어 제공해 오프라인에서 느낄 수 있던 감동을 온라인에서 제공했다"고 했다.

코로나19로 촉발된 온라인으로의 전환은 4차산업혁명을 앞당기는 계기로 평가했다. 김 연구위원은 "4차산업혁명은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인공지능, 클라우드 등을 기반으로 한 온라인 비즈니스를 하는 것이 핵심"리라며 "코로나19가 4차산업혁명을 앞당기고 있다"고 강조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