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1744 0232020052260281744 08 0801001 6.1.16-RELEASE 23 아시아경제 60001327 false true true false 1590137451000 1590137476000

카톡 '나는 원숭이다' 해킹 소동…카카오 "사실 아냐"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에서 '이거 눌러봐요' 메시지 창을 누르면 해킹을 당한다는 소문과 관련 카카오 측이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22일 카카오톡에서는 해당 메시지를 누르면 "나는 원숭이다"라는 메시지가 자동으로 보내지는 현상이 나타났다. 이용자들이 다른 이용자들에게 해당 메시지 링크를 공유하면서 빠르게 퍼졌다.


이후에는 "카카오톡 고유 패킷이 스니핑 된다. 해킹이나 강제 메시지 전송 등으로 악용될 수 있다" 는 소문이 돌았다. 스니핑이란 네트워크의 중간에서 남의 패킷 정보를 도청하는 해킹 유형이다.


카카오 관계자는 "해당 말풍선은 일반메시지와 다른 챗봇 말풍선에 해당되며, 이에 대해 인지한 뒤 이용자들의 불편과 혼란이 예상되어 공유 제한 조치를 진행했다"면서 "해킹·스니핑 등과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