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658172 0512020042259658172 02 0201001 6.1.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587530021000 1587530030000

용산사랑상품권 10만원권, 8만5천원에 구매…15% 할인

글자크기
뉴스1

(용산구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진호 기자 =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오는 28일부터 지역 화폐인 용산사랑상품권을 15% 특별할인 판매한다고 22일 밝혔다.

용산사랑상품권은 지역 주민들의 소비를 촉진시키고 소상공인 매출 증대를 위해 발행하는 모바일 상품권이다.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 할인 판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얼어붙은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진행된다.

상품권은 1만원, 5만원, 10만원권 세 종류로, 1인 최대 구매 한도는 월 100만원이다. 구매 후 5년간 사용가능하다. 발행초기 15% 특별할인을 적용해 선착순 판매한다. 1만원권 용산사랑 상품권은 8500원, 5만원권 상품권은 4만2500원, 10만원권 상품권은 8만 5000원에 각각 구매할 수 있다.

재원 소진 후에도 6월30일까지는 10% 특별 할인이 지속된다. 할인 기간이 끝난 7월 이후에는 기본 할인율 7%가 적용된다. 상품권 구매는 스마트폰으로 가능하다. 구매를 원하는 이는 스마트폰 모바일 앱을 이용하면 된다.

상품권 사용방법은 제로페이 결제방식과 같다. 물품 구매·이용료 결제 시 가맹점 QR코드를 촬영, 모바일 상품권으로 결제하면 된다.

용산구 소재 제로페이 가맹점인 전통시장, 학원, 음식점, 병원, 약국, 편의점 등 6000여 곳에서 자유롭게 사용 가능하다. 단 대형마트·백화점 등 대형가맹점과 유해·사행성 업종 점포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제로페이 가맹점 소상공인은 연매출, 근로자 수와 관계없이 결제수수료를 전액 면제 받는다. 상품권 사용 주민은 연말정산 소득공제 30%(6월말까지 60%)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구가 지역화폐인 용산사랑 상품권을 발행한다"며 "구민 여러분들도 상품권을 적극적으로 사용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려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가자"고 말했다.
jinho26@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