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27005 1092020041059427005 04 0401001 6.1.7-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6527062000 1586527145000

프랑스 핵항모 ‘샤를드골호’ 승조원 50명 코로나19 감염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랑스의 핵 추진 항공모함 샤를드골호에 탑승한 해군 대원 50명이 무더기로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프랑스 국방부는 현지시간 오늘(10일), 샤를드골 함상에서 코로나19 검사를 한 결과 50명의 대원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습니다.

프랑스 해군은 샤를드골호에 코로나19 의심자가 다수 발생했다는 보고를 받은 뒤 검사키트와 군 의료진을 급파해 현재까지 승조원 66명을 상대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습니다.

군은 확진대원 50명 가운데 3명을 예방적 차원에서 항공편으로 툴롱의 해군병원으로 긴급 후송하고, 나머지는 선내 격리조치했다. 확진 대원 중에 상태가 위중한 사람은 없다고 프랑스 국방부는 밝혔습니다.

샤를드골호는 중동의 테러집단 이슬람국가(IS) 격퇴전인 샤말 작전에 지난 1월 투입돼 후방 지원과 적 근거지 폭격 등의 임무를 수행한 뒤 북대서양에 배치돼 있었습니다.

승조원 총 1천760명이 탑승한 샤를드골호는 대서양에서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연합 작전의 일환으로 덴마크·네덜란드군과 함께 진행하던 훈련을 즉각 중단하고 모항인 프랑스 지중해 연안 툴롱 기지로 귀환하고 있습니다.

프랑스가 보유한 유일한 항공모함인 샤를드골은 핵 추진 동력으로 가동하며, 20기의 라팔 전폭기, 2기의 호크아이 조기경보기, 3기의 해상초계 헬리콥터를 탑재할 수 있습니다. 항모전단은 2척의 호위함, 1척의 보급선, 1척의 핵 공격 잠수함으로 구성돼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게티이미지]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박에스더 기자 (stellar@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