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26593 0782020041059426593 06 0601001 6.1.8-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6521281000 1586521446000 popular

강은비 해명, 축의금 논란 ‘181818’ 연예인 단서? “육아 유튜브”

글자크기
이투데이

(출처=강은비TV 캡처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은비가 축의금 18만1818원을 보낸 연예인 비난에 대해 해명을 내놓았다.

강은비 해명은 지난 7일 BJ란 직업을 비하한 연예인의 발언을 그가 공개, 일파만파 논란이 커지면서 야기됐다. 강은비가 10일 내놓은 해명은 현재 해당 연예인으로부터 사과를 받았고 다른 연예인이 피해를 볼 것이라고는 생각도 못했다며 미성숙했던 자신의 행동에 대해 사과했다.

앞서 강은비는 10년 간 알고 지냈던 연예인 지인으로부터 청첩장을 받았으나 결혼식에 방송을 키지 말아달라는 당부를 받았다고 공개했다. 특히 강은비가 BJ 활동을 시작할 당시 ‘몸 파는 것과 뭐가 다르냐. 연락하지 말라’라는 말도 서슴치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청첩장을 보내기에 강은비는 축의금 18만1818원을 의도적으로 보냈고 해당 연예인은 이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육아 유튜브에 뛰어들겠다며 장비를 빌려달라는 뻔뻔한 요청에 강은비는 “유튜버와 BJ는 차원이 다르다”는 말로 응수했다고 전했다.

강은비는 지난 2017년 아프리카TV로 BJ활동을 시작했다. 이에 해당연도 이후에 결혼, 출산을 치렀던 연예인들 중 육아 유튜브를 운영 중인 연예인들의 이름이 거론되고 있는 것.

강은비는 관련 연예인을 공개해달라는 네티즌들의 요청에 이번 논란으로 사과를 받았다며 밝힐 의무는 없다고 선을 그었다.

[이투데이/이윤미 기자( yunmi@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