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25292 0432020041059425292 04 0401001 6.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6511205000 1586511251000

코로나가 걷어낸 스모그…30년 만에 160㎞ 떨어진 히말라야 보여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이달 인도 펀자브주에서 촬영된 히말라야산맥 (사진=트위터 계정 캡처,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가봉쇄령이 발동된 뒤 인도의 대기 질이 개선되자 북부 펀자브주 주민들이 160㎞ 이상 떨어진 히말라야산맥을 볼 수 있게 됐다고 감탄했습니다.

CNN방송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따르면 펀자브 지역 주민들은 "거의 30년 만에 히말라야산맥을 맨눈으로 볼 수 있게 됐다"는 등의 글을 잇따라 트위터에 올리고 있습니다.

히말라야산맥은 네팔뿐만 아니라 인도, 파키스탄, 부탄, 중국 등에 널리 걸쳐 있습니다.

인도에서는 북부 히마찰프라데시주 등으로 히말라야산맥이 지나갑니다.

펀자브 주민들은 히마찰프라데시에 이웃했지만, 평소 스모그 때문에 히말라야산맥의 장관을 볼 수 없다가 대기 질이 개선되면서 육안으로 감상할 수 있게 된 것입니다.

특히 펀자브주 중심도시 잘란다르의 시민들은 직접 찍은 히말라야 사진도 SNS에 올리며 감격스러워했습니다.

한 네티즌은 "자연은 진짜 이런 것인데 우리가 얼마나 망쳐놨는가"라는 소감을 올리기도 했습니다.

심각한 스모그로 악명 높던 인도 북부의 대기 질은 인도 정부가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달 25일 국가봉쇄령을 내리면서 크게 나아졌습니다.

봉쇄령으로 산업 시설 가동과 차량 운행이 대부분 중단되면서 오염물질 배출이 대폭 줄었기 때문입니다.

잘란다르도 봉쇄령 이후 17일 가운데 16일 동안 공기질지수가 '좋음'을 기록했다고 CNN은 전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용철 기자(yckim@sbs.co.kr)

▶ [모여봐요, 비례의 숲] 내게 딱 맞는 국회의원 후보 찾으러 가기 ☞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