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24809 0102020041059424809 02 0201001 6.1.7-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6509079000 1586509278000 related

“약에 쓰려고”…개 매달고 둔기로 때린 70대 남성들

글자크기
서울신문

고성에서 시작된 산불이 고성.속초 인근으로 번진 5일 강원도 토성면의 한 주택 앞에서 화상을 입은 강아지가 바닥에 고인 물을 마시고 있다. 2019. 4. 5 정연호 기자 tpgod@seoul.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청주 흥덕경찰서는 잔인한 방법으로 개를 도살하려 한 혐의(동물보호법 위반)로 A(77)씨와 B(70)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와 B씨는 지난 5일 서원구 남이면 공터에서 개를 나무에 매단 뒤 둔기로 때린 혐의를 받는다.

행인은 A씨 등이 개를 때리는 모습을 보고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동네에서 산 개를 잡아 약에 쓰려고 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둔기 맞은 개는 구조돼 반려동물보호센터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동물보호법은 잔인한 방법으로 동물을 죽이는 경우,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