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24521 0182020041059424521 02 0201001 6.1.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6508426000 1586508495000 related

주말 전국 곳곳 비 소식…낮에도 평년보다 서늘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출처 = 연합뉴스]


토요일인 11일 일부 남부 지방, 일요일인 12일에는 강원 영동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겠다. 동해안과 제주도에는 12일 강한 바람도 불 것으로 예보됐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11일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중부지방은 오후부터 맑아지겠다.

다만 오전부터 밤사이 제주도 남쪽 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는 전남과 경남, 제주에는 곳에 따라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과 제주도에 5∼20㎜, 전남과 경남(남해안 제외)에 5㎜ 내외다.

아침 최저기온은 1∼9도로 예상된다. 강원 영서에서는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낮 최고 기온은 8∼19도 분포로, 평년보다 2∼6도가량 낮을 것으로 예보됐다.

12일에는 중국 중부지방에 자리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에 차차 구름이 많아지겠다.

한기를 동반한 강한 북동풍이 유입하면서 강원 영동은 새벽부터, 경상 동해안은 낮부터, 제주도에는 밤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기온이 낮은 강원 산지에는 눈이 내려 쌓일 가능성도 있다.

경기 남부와 충청도, 전라도, 경상 내륙에도 곳에 따라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릴 수 있다.

아침 최저기온은 1∼8도, 낮 최고기온은 9∼18도로 하루 전과 비슷하겠다.

미세먼지 등급은 11일과 12일 모두 전국에서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