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22272 1082020041059422272 06 0601001 6.1.7-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86503434000 1586503446000 related

'음주운전 사고' 한채아 남편 차세찌, 1심서 집행유예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만취 음주운전 사고를 낸 배우 한채아의 남편이자 전 축구국가대표팀 감독 차범근의 아들 차세찌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10일 서울중앙지법 형사25단독 장원장 판사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위험운전치상)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차세찌에게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보호관찰 2년과 준법 운전 강의 40시간 수강도 함께 명령했다.

차세찌는 지난해 12월 23일 오후 11시 40분께 서울 종로구의 한 식당 앞 도로에서 앞서가던 차량을 추돌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차세찌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246%로 면허 취소에 해당한다.

그는 지난 3일 결심 공판에서 "제 행동이 타인의 재산과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행동이라는 걸 잘 알기에 피해자분과 음주운전 사고로 마음 아파하는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특히 제 가족들이 쌓아온 업적이 제 범죄로 무너지는 것 같고 딸에게도 사회의 질타를 받게하는 것 같아 너무 미안하다"고 말한 바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한채아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