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16968 0182020041059416968 03 0306001 6.1.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95055000 1586495170000 related

LH, 코로나19로 중단했던 전세 임대 입주자 모집 재개

글자크기
매일경제

요즘 공공임대 아파트 단지는 일반 아파트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다. 성남 여수 LH 임대주택 단지 커뮤니티 시설엔 도서관과 어린이 놀이방 등 다양한 편의시설이 들어섰다. [사진 제공 = LH]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2월부터 중단했던 전세임대 입주자 모집을 재개한다.

LH는 저소득 다자녀·고령자 가구 등의 주거안정을 위해 전세임대 입주자 모집을 재개한다고 10일 밝혔다. 모집 물량은 일반 3840가구, 고령자 3000가구, 다자녀 유형 2000가구 등 총 8840가구다. 코로나19 확산세 등을 고려해 충북·전북 등 일부 지역부터 순차적으로 모집할 계획이다. 1차로 진행하는 지역은 충북·전북·경남 내 18개 시군이다. 다른 지역은 지자체별 상황과 여건에 따라 별도로 모집할 예정이다.

이번 모집에는 다자녀 유형이 처음 적용된다. 2명 이상의 미성년 자녀를 양육하는 무주택 가구 가운데 수급자이거나 최상위계층인 경우 1순위로 신청할 수 있다. 고령자 유형의 입주자격도 완화했다. 예전에는 생계·의료급여 외 주거급여만 지원받거나 차상위계층 고령자에게는 2순위 자격을 부여했지만 이번 모집부터 1순위 신청이 가능하도록 했다.

전세지원금액은 다자녀 유형의 경우, 수도권 2자녀 기준 최대 1억 2000만원이며 3자녀 이상부터는 자녀 수에 따라 2000만원씩 추가 지원된다. 고령자·일반 유형은 수도권 기준 9000만원이다. 입주자는 전세지원금 대비 2~5% 수준의 보증금과 연 1~2% 금리로 월 임대료를 부담하면 된다. 미성년 자녀 수에 따라 최대 0.5%포인트까지 금리가 인하되고, 생계·의료 급여 수급자는 0.2%포인트 낮은 우대금리를 지원받을 수 있다. 임대기간은 기본 2년이고 총 9회까지 재계약이 가능하다.

1차 모집은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다. 주민등록 주소지 관할 주민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2차 모집은 추후 공고할 예정이고,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LH 마이홈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손동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