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12873 1092020041059412873 04 0401001 6.1.7-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6485951000 1586486098000

“코로나19 지속 시 베트남 기업 6개월 안에 절반 파산”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사태가 지속하면 베트남 기업의 절반이 6개월 안에 파산할 우려가 있다고 일간 베트남뉴스가 오늘 보도했습니다.

베트남상공인연합회(VCCI)가 지난 3월 말부터 이달 초까지 회원사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전체 기업의 30%가량은 3개월을 버티기 어려운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전체의 50%는 6개월 안에 파산할 우려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미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3만 5천 개에 가까운 기업이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파산해 베트남에서는 처음으로 한 분기에 창업한 기업보다 파산한 기업이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전체 기업의 75%가 인력감축을 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고, 전체의 10%는 근로자 절반을 줄여야 하는 실정이라고 답했습니다.

이에 앞서 베트남 섬유·의류협회는 최근 근로자 임금을 100% 내면 3개월 안에 대다수 의류업체의 운영자금이 고갈될 것이라며 대책 마련을 호소했습니다.

한편 베트남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현지시각으로 10일 오전 9시 현재 255명으로 집계됐습니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정영훈 기자 (jyh215@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