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06360 0962020041059406360 06 0602001 6.1.12-RELEASE 96 스포츠서울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586478186000 1586478194000 related

'맛 좀 보실래요' 서하준 개과천선 …최우석X김정화 이혼위기?[종합]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SBS 드라마 ‘맛 좀 보실래요’ 출처|SBS 방송



[스포츠서울 안은재 인턴기자] 서하준이 개과천선했다. 서하준은 이슬아가 함께 최우석에게 복수하자고 한 제안도 거절했다.

10일 방송된 SBS 아침드라마 ‘맛 좀 보실래요’에서 이진상(서하준 분)이 배유란(이슬아 분)에게 “더 이상 그렇게 살기 싫다”면서 유란의 복수 제안을 거절했다.

이진상은 “내가 당한 만큼 갚아주고 돈까지 챙기고 형님이 어떤 표정을 지을지 보고 싶다”라고 했지만 “하지만 나 그거 안 하고 싶다. 더 이상 그렇게 살기 싫다”고 전했다.

유란은 진상의 거절에 당황했다. 배유란은 “그게 통쾌한 복수다”라며 이진상을 설득하려 했다.

이에 진상은 “내가 그럴 자격이 있느냐. 벌주고 복수하느라 쓰레기처럼 사느니 그냥 내 인생 제대로 챙겨보겠다”고 말했다.

이어 “배유란 씨도 나처럼 마음 고쳐먹어라”라며 유란을 설득했다.

홀로 남은 유란은 “내가 아니면 누가 벌주냐”라며 씁쓸하게 중얼거렸다. 그는 아들 오광주(장선율 분)와 함께 했던 짧은 날들을 추억하며 그리워했다.

스포츠서울

SBS 드라마 ‘맛 좀 보실래요’ 출처|SBS 방송



한편 정준후(최우석)는 한정원(김정화 분)에게 “부부도 헤어지면 남이다”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했다. 이날 정준후는 장인어른의 투자를 거절하고 돌아온 차였다.

한정원이 정준후에게 “왜 투자 제안을 거절했냐”고 묻자 준후는 “아버님도 사업가지만 나도 사업가다. 아버님이 손해 보면서 까지 지분을 넘기려고 하는 게 수상하다. 사위도 남이다. 부부도 헤어지면 남이다”라고 말했다. 정원은 준후의 말에 충격 받아 아무 말도 하지 못 했다.

정준후는 내쫓았던 이진상을 복직시켰다. 회사로 돌아온 진상은 가장 먼저 출근해 청소하는 등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팀원들을 놀라게 했다.

한편 이날 강해진(심이영 분)의 ‘맛 밥 강선생’ 프로그램은 성공적인 첫 방송을 마쳤다.

eunjae@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