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02668 1192020041059402668 02 0213001 6.1.15-RELEASE 119 연합뉴스TV 58969572 true true true false 1586464667000 1586464671000

부산경찰청 n번방 자경단 '주홍글씨' 내사 착수

글자크기
부산경찰청 n번방 자경단 '주홍글씨' 내사 착수

부산경찰청은 디지털 성범죄 가해자 신상정보를 공개한 텔레그램 자경단 '주홍글씨'에 대해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내사에 착수했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주홍글씨는 대화방에서 성 착취 영상물 공유 피의자를 공개하며 개인정보나 사진 등을 게시해 정보통신망법 위반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주홍글씨가 운영하는 대화방에는 'n번방'이나 '박사방' 관련 피의자로 알려진 수백명의 범죄 정황과 신상정보가 올라와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지만 아무 관련 없는 사람들까지 범죄 피의자라고 공개하거나 성 착취 동영상 등의 피해자 정보까지 노출해 2차 피해를 준다는 지적도 받아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