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01518 0912020041059401518 01 0101001 6.1.7-RELEASE 91 더팩트 0 true true true false 1586444403000 1586444428000 related

[TF영상] 종로 이낙연 vs 황교안, 조금은 달랐던 퇴근길 유세

글자크기
더팩트

서울 종로에 출마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좌)와 황교안 미래통합당 후보(우)가 퇴근길 유세를 하고 있다. / 종로=한건우 영상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종로=한건우 영상기자] 4·15 총선에서 서울 종로구에 출마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황교안 미래통합당 후보의 유세 경쟁이 뜨겁다. 두 후보는 9일 저녁 퇴근길 주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광화문 스페이스본 아파트 앞에서 유세차에 올라 연설을 시작했다. 그는 연설에 앞서 "평소에 연설이 긴 듯했다. 유튜브를 보니 상대 후보와 비교하여 기네스북이라고 올려놓았다"고 말하며 연설을 짧게 할 것을 약속했다. 이 후보는 13분가량의 연설을 마치며 "짧게 말씀드리겠다. 약속드렸으니 이만 마치겠다"라며 연설을 끝마쳤다.

길 건너편에는 지지자들과 취재진이 모여 장사진을 이뤘다. 연설이 끝나자 지지자들은 이 후보의 이름을 외치며 지지했다.



황 후보는 종로구 홍지동에서 퇴근길 유세를 진행했다. 본인의 이름과 기호 번호가 쓰인 팻말을 목에 걸고 퇴근하는 시민들을 향해 인사했다. 1시간가량의 유세를 마치고 유세차에 오른 황 후보는 "애국 시민 여러분 감사하다"며 유세차를 타고 골목으로 향했다.

hankw@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