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00764 0432020040959400764 05 0501001 6.1.7-RELEASE 43 SBS 0 true true true false 1586435673000 1586435766000

코로나19에도 끄떡없는 'e-스포츠'…반응도 폭발적

글자크기
<앵커>

코로나19 여파로 모든 프로 스포츠가 멈춰 섰지만, e스포츠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온라인 경기라는 특징 덕에 리그를 진행 중인데 반응은 폭발적입니다.

유병민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에서 가장 인기 있는 E-스포츠, 리그 오브 레전드 리그는 코로나19 여파에도 굳건히 리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관중석까지 갖춘 주 경기장 롤파크 대신 각자 팀 훈련 시설에서 감염 예방 조치를 취한 뒤 경기를 펼치고 리그 사무국은 심판진을 두 팀에 따로 파견해 경기를 감독합니다.

텅 빈 롤파크에서는 중계진만 남아 목청을 높입니다.

반응은 폭발적입니다.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경기를 지켜보는 팬들이 매 경기 평균 10만 명이 훌쩍 넘습니다.

[전용준/e스포츠 캐스터 : 매주 최고 시청자 수가 갱신되는 상황이거든요. 저도 놀라면서 감사하면서 대회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경기가 끝난 뒤에는 역시 온라인으로 선수 인터뷰가 진행됩니다.

[박재혁(룰러)/Gen. G e스포츠 : e스포츠 자체가 이런 상황에서 열릴 수 있는 게 가장 큰 장점인 거 같고, 많은 분들이 집중하니까 하는 맛도 나고 기분도 좋은 거 같아요.]

리그 오브 레전드 리그는 오는 18일부터 포스트 시즌에 돌입해 열기를 이어갑니다.

(영상취재 : 전경배·김균종, 영상편집 : 우기정, 화면제공 : 라이엇 게임즈)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병민 기자(yuballs@sbs.co.kr)

▶ [모여봐요, 비례의 숲] 내게 딱 맞는 국회의원 후보 찾으러 가기 ☞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