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00012 0562020040959400012 02 0201001 6.1.7-RELEASE 56 세계일보 56679201 false true true false 1586430557000 1586438780000 related

오세훈 유세 중 흉기난동 50대 체포… 흉기 들고 접근

글자크기

흉기 들고 접근 … 현장경찰이 제압 / 부상자는 없어… 구속영장 방침

세계일보

4·15총선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오세훈 후보(서울 광진을)의 유세 현장에서 흉기를 들고 접근해 난동을 부린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9일 오전 오 후보의 유세차량에 소리를 지르며 흉기를 들고 다가간 남성 A씨를 특수협박미수 등의 혐의로 현장에서 체포해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11시10분쯤 미리 준비한 흉기를 들고 광진구 자양동에서 차량 선거운동을 하던 오 후보를 향해 접근했으나 현장에서 ‘우발대비팀’으로 근무하고 있던 경찰 정보관 3명에 의해 곧바로 제지됐다. 부상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서 남성을 제압한 경찰은 “당시 사건 발생 지점 40∼50m 거리에서 우발 상황에 대비해 근무 중이었다”며 “팀원들의 빠른 판단 덕에 민첩하게 대응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야간근무 후 잠을 자려는데 방해가 돼 홧김에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사안의 중요성을 감안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 후보 측은 보도자료를 내고 “후보에게는 피해가 없었다”며 “불미스러운 상황이 생겼지만 현장 조치가 잘 돼 선거운동을 바로 재개했다”고 밝혔다.

박지원 기자 g1@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