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95755 0902020040959395755 02 0213003 6.1.7-RELEASE 90 아주경제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586418896000 1586418912000 related

박승원 시장 " "코로나19 안전지킴이 취약계층 도움 줄 수 있어 다행"

글자크기

코로나19 대응 안전지킴이 50명 배치 코로나19 피해 실직자 우선 선발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승원 경기 광명시장이 안전지킴이 사업과 관련 "코로나19로 실직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 도움을 줄 수 있어 다행스럽게 생각한다.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민생·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피력했다.

박 시장은 9일 “다중이용시설 코로나19 안전점검을 위해 안전지킴이 50명을 선발해 배치했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박 시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실직한 취약계층에 일자리를 지원하는 동시에 코로나19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이번 안전지킴이 사업을 추진한다고 말한다.

이에 광명시는 코로나19로 실직한 취약계층을 우선 선발했으며, 선발인원 50명 중 13명이 실직자다.

안전지킴이는 9일부터 종교시설, PC방, 노래방 등 민간다중이용시설 현장을 찾아 시설 운영 현황 확인, 방역활동 실시, 코로나19 예방수칙 안내, 사회적 거리두기 활동 홍보, 소상공인 피해사례 조사지원 등의 역할을 한다.

안전지킴이는 9일부터 6월 30일까지 1일 4시간, 주5일 근무한다.

한편 시는 시간당 8590원의 임금을 지급하고 교통·간식비(실외근무자 8000원) 및 주·월차 수당을 별도 지급한다. 또 4대 보험도 가입하게 된다.
(광명) 박재천 기자 pjc0203@ajunews.com

박재천 pjc0203@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