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92048 0352020040959392048 05 0501001 6.1.8-RELEASE 35 한겨레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12902000 1586745724000

프로농구 LG, 현주엽 감독과 ‘결별’

글자크기
현 감독 “선수들과 팬 여러분께 감사” 사의

한겨레

현주엽 감독. KBL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로농구 창원 엘지(LG)가 현주엽(45)과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했다.

엘지는 9일 “2019~2020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끝나는 현주엽 감독과 재계약 검토 과정에서 현 감독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이를 수용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2017년 엘지 지휘봉을 잡은 현 감독은 첫 무대인 2017~2018시즌 17승 37패로 9위에 그쳤으나 2018~2019시즌 30승 24패로 3위를 차지하며 4강 플레이오프까지 진출했다. 올해는 16승 26패로 9위에 머문 상황에서 코로나19로 시즌 조기 종료를 맞았다.

엘지와 세 시즌을 마무리한 현 감독은 “3년간 믿고 따라준 선수들과 엘지 세이커스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엘지는 차기 감독 선임 작업에 들어갔다.

김창금 선임기자 kimck@hani.co.kr

▶[연속보도] n번방 성착취 파문
▶신문 구독신청 ▶삐딱한 뉴스 B딱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