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90933 0962020040959390933 07 0711003 6.1.8-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12190000 1586415503000

한국관광공사, '야간관광 100선' 발표…"코로나19 진정 후 신규 사업으로"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화성행궁 야간개장. 제공|한국관광공사



[스포츠서울 양미정 기자] 한국관광공사(이하 공사)가 국내 곳곳의 유망한 야간관광자원과 프로그램을 모아 ‘야간관광 100선’을 발표했다.

야간관광은 침체된 관광산업 회복을 위해 공사가 올해 추진 중인 신규 핵심 사업으로 공사는 지난 2월 중순부터 ‘야간관광 100선’ 선정 작업에 착수해 전국의 지방자치단체 및 전문가의 추천을 받는 한편 SK텔레콤 T맵의 야간시간대 목적지 빅 데이터(281만 건)를 통해 약 370개의 데이터베이스를 수집했다. 이를 토대로 전문가 선정위원회를 실시해 야간관광 매력도, 접근성, 치안·안전, 지역 기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최종 100곳을 선정했다.

서울특별시(덕수궁 돌담길, 반포한강공원 등), 부산광역시(달맞이언덕 문탠로드, 송도해상케이블카 등), 대구광역시(김광석 다시그리기길, 수성못 등), 인천광역시(강화문화재 야행, 송도센트럴파크 등), 광주광역시(국립아시아문화전당, 월봉서원), 대전광역시(대동하늘공원, 달빛 품은 계족산 낭만산책), 울산광역시(시티투어 생태탐방, 대왕암공원 등), 세종특별자치도(세종호수공원), 경기도(화성행궁 야간개장, 행주산성 등), 강원도(별마로천문대, 안목해변 등), 충청남도(서산해미읍성, 궁남지 등), 충청북도(중앙탑 일원, 단양강 잔도 등), 전라남도(여수 해상케이블카, 보성차밭빛축제 등), 전라북도(전주 문화재야행), 경상남도(통영밤바다 야경투어, 저도 콰이강의 다리 스카이워크 등), 경상북도(동궁과 월지, 월영야행 등), 제주특별자치도(라이트 아트 페스타, 새연교 등) 등 지역별로도 고르게 선정했다.

공사는 야간관광을 코로나19로 침체된 관광산업의 회복 및 경기 부양 방안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타국에 비해 국내는 치안이 우수한 데다 지역의 매력적인 야간관광 콘텐츠를 발굴·육성하면 관광객 체재일수 확대에 따른 관광소비와 함께 일자리 창출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사는 향후 코로나19 진정 국면에서 전사적으로 내·외국인 관광객 취향에 맞게 야간관광100선을 활용한 마케팅 활동을 적극 전개해 나갈 방침이다. 공사 하상석 일본팀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그동안 홍보가 부족했거나 숨겨져 있던 야간관광 콘텐츠를 대외에 널리 알리겠다. 야간시간대 관광객 유치 확보 및 체재시간 증대를 통한 지역 숙박 유도로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겠다”고 말했다.
certain@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