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80188 0432020040959380188 04 0401001 6.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6396721000 1586396771000

트럼프 "WHO 중국 방식대로 진행" 또 비난…폼페이오 "자금 지원 재평가"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세계보건기구인 WHO가 자금지원 보류 문제를 놓고 갈등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브리핑에서 WHO의 코로나19 대응을 거듭 비판하면서 자금 지원 보류 가능성을 또 제기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WHO 문제와 관련해 "현재 조사를 하고 있고, 무엇을 할지에 대해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면서 "중국은 WHO에 4천200만 달러를 지출하고 미국은 4억5천만 달러를 지출하는데도 모든 것이 중국의 방식대로 진행되는 것처럼 보인다"며, WHO의 중국 편향성을 거듭 제기했습니다.

브리핑에 함께 참석한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도 "WHO 자금 지원 문제를 재평가하고 있다"면서, "WHO뿐 아니라 모든 국제기구가 미국 납세자들의 돈을 제대로 쓰고 있다는 것을 보장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SBS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다만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이 사퇴해야 하느냐는 질문에는 "지금은 그와 같은 종류의 변화를 가할 때가 아니다"라며 선을 그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8일) 브리핑에서 WHO의 중국 편향성을 제기하며 WHO에 대한 자금지원 보류 가능성을 제기했으며, 이에 대해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이 "바이러스를 정치 쟁점화하지 말라"고 반박하면서 양측간 갈등이 빚어지는 상황입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준형 기자(goodjung@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