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76583 1182020040959376583 01 0101001 6.1.11-RELEASE 118 오마이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6392660000 1586392830000 related

일본 언론 "한·중·일+아세안, 코로나19 화상회의 다음주 개최할 듯"

글자크기

일본 <요미우리> 보도...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의료물자지원 협력 확인할 듯

오마이뉴스

▲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케르스티 칼유라이드 에스토니아 대통령과 전화통화 하고 있다. 2020.4.8 ⓒ 청와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중·일 3국과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정상들이 코로나19 대책을 논의하는 화상회의가 빠르면 다음 주 열릴 것으로 알려졌다고 일본 언론이 보도했다.

<요미우리> 신문은 9일 한·중·일과 아세안이 이르면 다음 주 중 화상정상회의를 열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또 이 신문은 이번에 열리는 회의에서는 코로나19 치료약 개발에 관한 정보 공유와 의료물자 지원 등에서의 협력 방침을 확인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3일 아세안 의장국인 베트남의 응우옌 쑤언 푹 총리와 전화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당시 통화에서 푹 총리는 "코로나19 방역 협력을 위한 아세안 의장성명을 발표했다"면서 "한중일 협력조정국인 한국과의 협력을 통해 4월 초를 목표로 추진 중인 아세안+3 특별 화상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아세안+3(한·중·일) 특별 화상 정상회의는 매우 시의적절하다"면서 "우리 정부도 아세안+3 특별 화상 정상회의의 성공을 위해 베트남 측과 긴밀하게 협력하겠다"고 답했다.

지난 2일에도 청와대는 아세안+3 특별화상정상회의와 관련, "멀지 않은 시간 안에 이뤄질 것으로 희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도균 기자(capa@ohmynews.com)

저작권자(c) 오마이뉴스(시민기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마이뉴스에서는 누구나 기자 [시민기자 가입하기]
▶세상을 바꾸는 힘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공식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