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70521 0182020040859370521 05 0501001 6.1.11-RELEASE 18 매일경제 58558600 false true true false 1586354781000 1586354885000

서울올림픽 뛰었던 이탈리아 육상선수, 코로나19 사망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1988 서울올림픽에 출전했던 전 이탈리아 육상 국가대표 도나토 사비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사망했다.

이탈리아국가올림픽위원회(CONI)는 8일(이하 현지시간) “사비아가 코로나19에 감염돼 사망했다”라고 전했다. 향년 56세.

CONI에 따르면, 올림픽 결선 진출자 중 코로나19로 사망한 건 사비아가 처음이다.
매일경제

1988 서울올림픽 육상 남자 800 결선에 올라 메달 경쟁을 벌였던 도나토 사비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돼 사망했다. 사진=이탈리아국가올림픽위원회(CONI) SNS


1963년 포텐차에서 태어난 사비아는 1980년대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중거리 육상선수였다.

올림픽에도 두 차례 참가해 800m 결선에 진출했으나 메달을 목에 걸지 못했다. 1984년 로스앤젤레스(LA) 대회에서 1분44초53으로 5위에 올랐으며, 4년 후 서울 대회에선 1분48초03으로 7위를 기록했다.

CONI는 “이탈리아 육상 역사의 한 페이지를 쓴 위대한 선수를 잃었다”라며 애도했다.

1984년 유럽 인도어 챔피언십에서 800m 우승을 차지한 사비아의 개인 최고 기록은 1분43초73이다. 이탈리아 육상 역대 남자 800m 최고 기록 3위에 해당한다.

한편, 7일 오후 6시 현재 이탈리아는 코로나19 사망자가 1만7127명으로 전 세계에서 가장 많다. 확진자도 13만5586명이다. rok1954@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