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56392 0092020040859356392 02 0213001 6.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6319843000 1586333180000 related

이유없이 만삭 임신부·동료 어깨 깨문 우체국 공무원

글자크기
뉴시스

인천 서부경찰서


[인천=뉴시스] 정일형 기자 = 우체국에서 이유없이 만삭 임산부와 동료 직원의 어깨를 깨문 우체국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인천시 모 우체국 소속 공무원 A(3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우편 배달업무를 하는 A씨는 지난 1일 오후 4시께 자신의 근무지인 인천시 서구의 한 우체국에서 출산을 앞둔 임신부 B(38)씨의 어깨를 한 차례 깨문 후 이어 동료 직원 C(40)씨의 어깨를 깨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우체국에 들어오던 B씨에게 갑자기 고함을 지르며 다가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A씨의 이 같은 행동에 놀란 B씨는 안내데스크 안쪽으로 대피한 후 경찰에 신고했고, A씨는 현장에서 체포됐다.

A씨는 정신질환 치료전력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으며, 경찰은 A씨를 인천의 한 정신병원에 입원조치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현재 정신병원에 입원돼 있다"면서 "치료 경과후 추후에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