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2531 0042020040859342531 02 0201001 6.1.7-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6280581000 1586280846000 popular

기자들에 '경찰청장' 사칭 피싱 메일...내사 착수

글자크기
민갑룡 경찰청장을 사칭한 사기 이메일이 기자들에게 발송돼 경찰이 내사에 들어갔습니다.

경찰청은 어제(7일) 오후 2시 반쯤 일부 기자들에게 '경찰청 초대'라는 제목의 이메일이 발송됐지만, 경찰청은 이를 발송한 적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메일에는 "진행 중인 조사에 대해서는 경찰청에 신고하십시오"라는 내용이 적혀 있고, 민갑룡 경찰청장의 영문 표기도 적혀 있습니다.

경찰청은 해당 메일이 피싱 메일로 의심되며 첨부 파일에 악성 프로그램이 삽입돼 있을 가능성이 있어 열어보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이어 내사에 착수해 사건의 전말을 파악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24시간 코로나19 실시간 LIVE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기사 모음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