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2506 0182020040859342506 06 0601001 6.1.8-RELEASE 18 매일경제 59742044 false true true false 1586278863000 1586278925000 related

소지섭♥조은정 결혼, 혼전임신 NO…신혼집은 한남동 빌라(전문)[종합]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배우 소지섭과 아나운서 출신 조은정이 결혼했다. 법적 부부가 된 두 사람은 한남동 고급 빌라에 신접살림을 꾸리고 인생 2막을 시작한다.

7일 소지섭 소속사 51k는 “소지섭이 소중한 인연을 만나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며 소지섭, 조은정의 결혼 소식을 알렸다.

지난해 5월 17일 1년째 열애 중임을 인정하고 공개 연애를 이어온 소지섭, 조은정 커플은 소지섭이 출연한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홍보 인터뷰를 통해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후 지인들과 함께한 자리에서 재회한 두 사람은 호감을 갖고 연인으로 발전했다. 특히 1977년생인 소지섭과 1994년생 조은정은 17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예쁜 사랑을 이어왔다.

매일경제

혼인신고를 마친 소지섭, 조은정이 결혼 소식을 알렸다. 사진=이매진아시아, 천정환 기자


51k 측은 “소지섭, 조은정은 서로에 대한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약속했다. (두 사람이) 7일, 혼인신고를 함으로써 법적인 부부가 됐다”라고 밝혔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소지섭, 조은정의 뜻에 따라 직계 가족들끼리 모여 조용히 치를 예정이다. 특히 예식 대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조금이나마 위로와 도움이 되고자 굿네이버스에 5천만 원을 기부하고 교육 취약 계층 아동들에게 태블릿 PC 및 스마트 기기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신접살림은 지난해 소지섭이 매입한 한남동 빌라에 마련했다.

소지섭, 조은정은 신혼여행도 생략한다. 51k 측은 MK스포츠에 “신혼여행은 코로나19 여파로 현재 계획이 없다. 촬영 중인 최동훈 감독의 ‘외계인’ 촬영에 매진할 것”이라며 “혼전 임신은 아니다”라고 혼전임신설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이후 소지섭은 소속사 공식 SNS를 통해 직접 결혼 소감을 밝혔다. 그는 “제가 오늘로 인생의 반려자와 함께 새로운 시작을 하게 됐다”며 “4월 7일, 법적인 부부의 연을 맺고 이제는 한 가정의 가장으로 더 책임감 있는 배우 소지섭으로서 인사드리려고 한다”고 인사했다.

이어 “갑작스러운 결혼 소식에 많이 놀라셨을 테지만 나름 긴 시간 신중히 내린 인생의 중요한 결정인 만큼, 그동안 저를 오랜 시간 지지하고 믿어주신 것처럼 앞으로도 응원해 주시고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매일경제

소지섭 조은정 커플이 신접살림을 한남동에 차린다. 사진=천정환 기자, 이매진아시아


이하 소지섭 결혼 소감 전문.

안녕하세요. 소지섭입니다.

제가 오늘로 인생의 반려자와 함께 새로운 시작을 하게 되었습니다.

4월 7일, 법적인 부부의 연을 맺고 이제는 한 가정의 가장으로 더 책임감 있는 배우 소지섭으로서 인사드리려고 합니다.

갑작스러운 결혼 소식에 많이 놀라셨을 테지만 나름 긴 시간 신중히 내린 인생의 중요한 결정인 만큼, 그동안 저를 오랜 시간 지지하고 믿어주신 것처럼 앞으로도 응원해 주시고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모두가 힘드신 때에 전하는 결혼 소식에 마음이 무겁지만, 항상 감사하는 마음으로 살고, 배우로서도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모두들 건강 유의하시고, 곧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릴게요.

늘 고맙고 감사합니다.

소지섭 드림. / jinaaa@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