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2495 0362020040859342495 06 0602001 6.1.8-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6278500000 1586278685000 related

‘아내의 맛’ 함소원 “수입 반으로 줄어”…진화·中 마마와 대책 회의

글자크기
한국일보

함소원 진화 부부와 중국 마마가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새로운 규칙들을 만들었다.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함소원 진화 부부와 중국 마마가 긴급 가족회의를 했다.

7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이 줄어든 수입 때문에 걱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함소원은 가족들과 함께 집안 경제에 대해 논의하기로 결정했고, 대책 회의를 열었다. 함소원은 “이대로 살면 큰일 날 것 같다”고 운을 뗐다. 그는 “남편 공장이 문을 닫은 지 세 달째다”라며 “우리 수입이 예전의 반밖에 안 된다”고 말해 시선을 모았다.

함소원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몇 가지 규칙들을 제안했다. 그는 “냉장고 문을 열기 전에 뭘 꺼낼지 생각하자. 불도 오후 7시 이후에만 켜는 게 좋겠다”고 이야기했다.

함소원은 이어 “외식도 하지 말고 빨래도 손으로 하자. 자기 전에는 세수와 양치만 해야 한다. 바로 물을 끄는 것도 중요하다. 그래야 절약할 수 있다”고 전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