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38384 0372020040759338384 03 0301001 6.1.8-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6248888000 1586248899000 related

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Aa2로 재확인

글자크기

2015년 이후 4년동안 Aa2 유지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홍태화 기자] 국제 신용평가회사인 무디스는 6일(현지시간) 한국 국가신용등급이 ‘Aa2’고, 등급전망이 안정적(stable)이라는 점을 재확인했다.

무디스는 이날 한국 국가신용등급에 대한 ‘신용의견서(credit opinion)’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은 한국 경제에 전례 없는 위기지만, 한국이 중기적으로는 수준 높은 경쟁력으로 성장 동력을 회복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코로나19 확산은 무역과 공급망, 투자, 관광 등 여러 분야에서 한국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고 일부 산업과 금융기관들이 이미 신용등급 하락 압력을 받고 있지만, 한국의 국가 신용등급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했다.

장기적인 관점에서 해결해야할 부분은 고령화로 지목됐다. 무디스는 “한국의 국가 신용등급이 하락할지는 정부가 급격한 고령화 속에서 경제 성장률과 안정적인 재정 상태를 유지할 수 있을지에 달려 있다”고 했따.

안보변수에 대해서는 “한반도의 평화를 영구적으로 유지할 뚜렷한 방법이 없다는 점을 고려할 때, 북한의 무기 실험이 지난해 초 재개된 것처럼 향후 주기적으로 긴장 상태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군사적 충돌은 경제와 재정 여력을 해칠 것”이라고 했다.

이번 등급평가는 정기 업데이트 성격으로 위원회를 거친 신용등급 결정은 아니다. 무디스는 2015년 12월 한국의 신용등급을 3번째로 높은 ‘Aa2’로 종전(Aa3)보다 한 단계 올린 뒤 4년 넘게 유지하고 있다.

th5@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