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19732 0182020040759319732 01 0104001 6.1.8-RELEASE 18 매일경제 56652691 false true true false 1586220118000 1586220495000 related

김종인 선대위원장 "종로 출마한 황교안 느낌상…"

글자크기
매일경제

미래통합당 서울 종로 황교안 후보(왼쪽)와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이 6일 서울 종로구 평창동 거리에서 주민들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0.4.6 [사진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래통합당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7일 4·15 총선에서 승리를 자신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 서울 등 수도권 판세에 대해 "국민 생활은 점점 팍팍해졌는데 서울 시민이 그런 점을 더 많이 느꼈을 것"이라며 "그런 걸 봤을 때 표심이 어디로 갈 것인가는 뻔한 것 아니겠나"라고 말했다.

서울 종로에 출마한 황교안 대표에 대해 "초장에 20% 이상 차이가 났다. 그게 정말 10% 정도 수준으로 좁혀졌는데 이 정도면 황교안 후보의 당선도 기대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 "당연히 뒤집을 것이다. 8일이면 충분하다. 쫓아가는 사람이 수성하는 사람보다 편하다"고 강조했다.

황 대표 등 통합당 후보가 열세로 나오는 각종 여론조사에 대해서는 "한 일주일 전에 조사한 것이어서 별로 신뢰를 하지 않는다"며 "초반에 나타난 여론이 결과와 일치한다고 믿지 않기 때문에 여론조사 자체를 보지 않는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30대와 40대 비하 발언 논란에 휩싸인 서울 관악갑 김대호 후보에 대해선 "개인적 판단으로 그런 솔기를 내뱉어서 좋지 못한 것을 내비쳤는데 그 자체가 무슨 영향을 미치지는 않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