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12938 0032020040659312938 01 0101001 6.1.7-RELEASE 3 연합뉴스 58075039 false true true false 1586170309000 1586170317000 popular

[총선 D-9] 홍문종, '박근혜 석방 촉구' 단식선언…유세활동 중단

글자크기

"박 전 대통령 코로나19 감염되면 생명 위태"…석방까지 무기한 단식

연합뉴스

'무기한 단식' 선언하는 홍문종 대표
[유튜브 '홍문종 나폴레홍TV' 갈무리]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친박신당 홍문종 대표는 4·15 총선 유세를 중단하고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까지 '무기한 단식'에 돌입한다고 6일 밝혔다.

홍 대표는 이날 친박신당 후보들과 박 전 대통령이 수감된 서울구치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박 전 대통령의 탄핵 무효를 주장하는 친박신당은 이번 총선에서 5명의 지역구 후보자와 12명의 비례대표 후보자를 냈다.

홍 대표는 "박 전 대통령의 형 집행 정지 탄원을 거듭해도 청와대도 검찰도 언론도 들은 체하지 않았다"며 "이대로 가면 탄핵 찬성파인 여당과 야당은 박근혜 대통령의 이름을 역사의 기록에서 지워버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을 구하기 위해 제 몸을 던져 요구가 받아들여질 때까지 무기한 단식을 하겠다"고 선언했다.

홍 대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을 언급하며 "박 전 대통령이 감염이라도 된다면 생명이 위태로울 수밖에 없다"며 "지병이 있는 고령층에게 치명적이란 기사가 저의 결심을 더 재촉했다"고 덧붙였다.

친박신당은 이날 홍 대표의 단식과 함께 지역구 후보자들의 득표 활동을 제외한 중앙당 차원의 선거 유세 활동을 전면 중단한다고 밝혔다.

dh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