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07434 0292020040659307434 08 0804001 6.1.8-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86157480000 1586157525000

넷마블, 1분기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선정… 게임사 유일

글자크기
OSEN

[OSEN=임재형 기자] 넷마블이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에서 게임회사 중 유일하게 10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6일 넷마블은 브랜드가치 평가회사인 브랜드스탁이 발표한 2020년 1분기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넷마블은 전체 산업에서 지난 2019년 대비 6계단 오른 54위를 차지했다.

브랜드스탁의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는 BSTI 점수가 높은 브랜드를 상위 100위까지 선정해 발표하는 브랜드 가치 평가 인증제도다. BSTI는 230여 개 부문의 대표 브랜드 1000여 개를 대상으로 브랜드스탁 증권거래소의 모의주식 거래를 통해 형성된 브랜드주가지수(70%)와 정기 소비자조사지수(30%)를 결합한 브랜드가치 평가모델이다. 넷마블은 지난 3월 브랜드스탁이 발표한 ‘2020 대한민국 브랜드스타’에서 7년 연속 게임 부문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넷마블은 지난 3월 3일 모바일 RPG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를 전 세계 170여 개국에 출시했다. 이 게임은 출시 한달만에 빅마켓 중 하나인 북미 앱스토어에서 매출 순위 6위를 기록했으며, 프랑스와 대만, 홍콩 등에서도 매출 순위 1위를 기록하며 순항 중이다.

지난 3월 12일 국내시장에 출시한 'A3: 스틸얼라이브'는 일주일 만에 국내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에서 각각 매출 순위 2위와 3위에 올랐고, 현재까지 매출 최상위권을 꾸준히 유지하고 있다.

이번 조사에는 브랜드스탁 회원 17만 명이 참여했다. 이중 넷마블은 BSTI 총 844점(1000점 만점)을 얻었다. 브랜드주가지수는 608점(700점 만점), 소비자 조사지수는 236점(300점 만점)을 받았다.

브랜드스탁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소비가 침체함에 따라 상당수 브랜드의 가치가 하향 평준화되었지만, 넷마블은 역으로 상승세를 보였다"며 "올 1분기에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A3: 스틸얼라이브' 등 신작을 국내외에 출시하면서 주요 앱마켓에서 좋은 성과를 거둔 것이 주효했다"고 말했다. /lisco@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