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88413 0112020040659288413 01 0101001 6.1.7-RELEASE 11 머니투데이 42407116 false true true false 1586125556000 1586125570000 related

'이 시국에 술집'…주한미군, 병사들 봉급 몰수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한민선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미8군사령부 페이스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주한미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방침을 위반한 병사들을 대상으로 강력 대응에 나섰다.

미 8군사령부는 지난 5일 페이스북을 통해 코로나19 관련 군의 공중보건 방호태세(HPCON) 규정을 어긴 중사 1명과 병사 3명에게 징계를 내렸다고 밝혔다.

A중사는 경기도 송탄에 있는 부대 밖 술집을 방문했으며, 병사 3명은 동두천의 술집에서 술을 마신 것으로 조사됐다.

미 8군사령부에 따르면 A중사는 2개월 간 매달 2473달러의 봉급을, 병사 3명은 2개월 간 매달 866달러의 봉급을 몰수당할 예정이다. 병사들은 훈련병으로 계급도 강등된다.

아울러 이들은 이와 함께 45일 간 이동금지 및 추가 근무 명령도 받았다.

미 8군사령부는 "우리 군인과 직원, 그 가족들이 사령관의 지시를 따르지 않을 경우 나타날 결과를 보여주기 위해 이번 징계 결과를 발표했다"고 설명했다.

주한미군은 지난달 25일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통제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 현재 주한미군 관련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9명으로 늘었다.

한민선 기자 sunnyda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