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86968 0042020040659286968 02 0201001 6.1.8-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6100784000 1586117769000 popular

사랑제일교회, 2주째 현장예배 강행...서울시 추가고발 예정

글자크기
코로나19 확산 억제를 위한 '고강도 사회적 거리 두기'가 시행 중인 어제도 서울 일부 교회가 현장 예배를 강행했습니다.

구속된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목사가 이끄는 범투본은 어제 오전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에서 '주일 연합예배'를 열었습니다.

이 교회는 지난달 22일 예배에서 '신도 간 거리 유지' 등 방역수칙을 이행하지 않은 사실이 드러나 서울시로부터 어제까지 집회를 금지한다는 행정명령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사랑제일교회는 지난달 29일 이를 어기고 오프라인 예배를 한 데 이어 어제도 2주째 예배당 예배를 강행했습니다.

일부 신도들은 시청 관계자들에게 소리치거나, 현장 취재진에게 다가가 플래카드로 카메라를 가리는 등 항의했지만 물리적인 충돌은 없었습니다.

교회 측은 예배에 참석한 신도들의 체온을 재고 교인 여부를 파악한 뒤 예배당 안으로 들여보냈습니다.

서울시 측은 "지난주보다 거리를 더 띄우는 등 방역 수칙을 지키려는 노력이 보였지만, 행정명령에 불복하고 예배를 강행한 만큼 고발할 예정"이라며 "설교 목사도 마스크를 끼지 않았고, 참석자 명단도 제출하지 않아 방역수칙을 위반한 것으로 파악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24시간 코로나19 실시간 LIVE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기사 모음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