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85518 0182020040559285518 01 0104001 6.1.8-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6081618000 1586081644000 related

이수진 지원사격 나선 임종석 "싸움꾼 나경원을 국회서 몰아내자"

글자크기
매일경제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이수진 후보 지원 유세에 나선 모습이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5일 서울 동작을 지역을 찾아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후보 지지에 팔을 걷어붙였다.

임 전 비서실장은 이날 지원 유세에서 이 후보 경쟁자인 나경원 미래통합당 후보를 강도 높게 비판하기도 했다.

그는 서울 동작구 사당동 남성역 인근에서 지지연설에서 "국회가 싸우지 않고 일하시길 바라는 여러분, 싸움꾼 (나 후보를) 몰아냅시다"라고 말했다.

임 전 비서실장은 "나 후보가 국회의원이 돼서 좀 더 반듯하게 (동작구를 만들어줄 것을) 기대했으나 동작구민을 실망시켰다"며 "20대 국회를 가장 많이 싸움하고 일하지 않는 국회로 만들었다"고 재차 밝혔다.

임 전 비서실장은 이어 이수진 후보가 판사 재직 시절 '조두순 사건 당시 검찰의 불법수사에 대한 국가배상 책임 인정' 판절을 내린 것을 강조했다.

임 전 비서실장은 "검찰의 잘못된 수사로 아이와 부모에게 준 고통에 대해 이 후보는 국가가 배상해야 한다고 판결했다"며 "그 판결 이후 성폭력 사건에 대한 검찰 수사가 달라지고 재판 관행이 달라졌다. 일은 그렇게 해야 하는 게 아니냐"고 표심을 호소했다.

임 전 비서실장은 지난 2일에는 서울 광진을 지역구를 찾아 민주당 소속 고민정 후보를 지원사격했다.

[디지털뉴스국 우승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