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82526 0432020040559282526 05 0501001 6.1.8-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6069657000 1586069770000

스페인 축구 전설 사비 부부, 코로나19 극복 위해 13억 기부

글자크기
스페인 축구의 '전설' 사비 에르난데스 알 사드(카타르) 감독이 코로나19와의 극복에 써 달라며 바르셀로나의 한 병원에 거액을 기부했습니다.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호스피탈 클리닉 병원은 5일(한국시간) 트위터를 통해 "사비 에르난데스와 누리아 부부가 100만 유로(약 13억원)를 기부해왔다"고 밝혔습니다.

이 병원은 스페인 방역당국으로부터 코로나19 전담 병원으로 지정된 곳입니다.

기부금은 의료 장비 구매에 쓰이게 됩니다.

사비 에르난데스 부부는 트위터에 올린 영상을 통해 "코로나19와 싸우는 호스피탈 클리닉 병원을 응원한다"고 말했습니다.

사비는 1998년부터 2015년까지 FC바르셀로나에서 뛰며 정규리그 8회 우승,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회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에서 스페인의 우승에 한몫하는 등 국가대표로서도 스페인 축구에 굵은 족적을 남겼습니다.

카타르에서 현역 생활을 마무리한 에르난데스는 카타르 클럽 알 사드 감독직을 맡고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종오 기자(kjo@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