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82285 0202020040559282285 06 0601001 6.1.7-RELEASE 20 스타투데이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86068989000 1586069045000 popular

`故 구하라 폭행·협박 혐의` 최종범, 5월 21일 항소심 첫 공판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故구하라를 폭행, 협박 등을 한 혐의로 기소된 최종범(28)의 항소심이 9개월 만에 재개된다.

오는 5월 2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1부(김재영 부장판사) 심리로 故구하라를 폭행, 협박 등을 한 혐의로 기소된 최종범에 대한 항소심 첫 기일이 진행된다.

구하라와 최종범은 지난해 9월 13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구하라 집에서 서로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아 왔다. 이후 구하라는 최종범이 ‘리벤지 포르노’를 전송하고 협박했다면서 27일 강요·협박·성범죄처벌법 위반 등 혐의로 추가 고소했다.

지난해 8월 서울중앙지법 형사20단독 오덕식 부장판사는 1심 선고 공판에서 최종범의 공소사실 중 협박·강요·상해·재물손괴 등을 유죄로 인정하고 징역 1년 6개월,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리벤지 포르노와 관련해서는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이같은 판결에 대해 검찰과 최종범 측 모두 불복해 항소장을 제출했고, 항소심을 준비하던 중 지난해 11월 24일 구하라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안타까움을 안겼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