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81669 0772020040559281669 06 0601001 6.1.7-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86067593000 1586067735000 related

키썸, 코로나19 음성 판정 "안전 위해 2주간 자가격리"[전문]

글자크기
텐아시아

래퍼 키썸. /사진제공=퍼스트원엔터테인먼트



래퍼 키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을 판정받았다. 그러나 안전을 위해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키썸의 소속사 퍼스트원엔터테인먼트는 5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키썸은 지난 3일 2주 전 '더쇼'에 함께 출연한 에버글로우의 스태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방송 관계자로부터 전해 들었다"면서 "해당 프로그램 출연 당시, 같은 대기실을 배정받아 사용했기 때문에 혹시 모를 사태에 대비해 키썸을 비롯한 관련 스태프 전원 코로나 검사를 진행했다. 바로 다음 날인 4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음성 결과가 나왔지만 정부 및 관련 기관의 방역지침과 절차에 따라 안전을 위해 현재 예정된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라면서 "코로나19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할 수 있는 최대한의 조치를 취하며 적극 협조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키썸은 자신의 SNS 계정에 "여러분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저는 건강합니다. 안전하게 자가격리 후에 돌아오겠습니다! 여러분도 항상 마스크 쓰고 집에 돌아와서 꼭 씻고 손 소독제 바르세요! 다 같이 이겨냅시다!"라고 말했다.

한편 에버글로우의 소속사 위에화엔터테인먼트는 지난 3일 스태프 2명이 코로나19를 확진 받았다고 전했다. 에버글로우 멤버들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안전을 위해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황이다.

다음은 퍼스트원엔터테인먼트 공식 인스타그램 전문

안녕하세요,
퍼스트원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신곡 1위(primero)를 발표하고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가던 키썸은 지난 4월 3일,
2주 전 < 더쇼>에 함께 출연한 ‘에버글로우’의 스태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방송 관계자로부터 전해 들었습니다.
해당 프로그램 출연 당시, 같은 대기실을 배정받아 사용했기 때문에 혹시 모를 사태에 대비해
소식을 듣자마자 키썸을 비롯한 관련 스텝들 전원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였고,
바로 다음 날인 4월 4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아 안내 드립니다.
음성 결과가 나왔지만 정부 및 관련 기관의 방역지침과 절차에 따라
안전을 위해 키썸은 현재 예정된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2주 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입니다.
앞으로도 퍼스트원엔터테인먼트는 코로나19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할 수 있는 최대한의 조치를 취하며 적극 협조할 것입니다.
잠시 휴식 기간을 가진 뒤 재개될 키썸의 활동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