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80331 0122020040559280331 03 0304001 6.1.7-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6064480000 1586064553000 popular

국립공원공단, 멸종위기 착생깃신호국내 최대 서식지 확인

글자크기
전자신문

착생깃산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립공원공단(이사장 권경업)은 다도해해상국립공원 거문도·백도지구에서 야생생물 분포조사 중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 착생깃산호의 국내 최대 서식지를 최근 확인했다고 5일 밝혔다.

공단은 2016년부터 해상·해안국립공원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분포조사를 하며, 지난해 8월 거문도·백도지구에서 착생깃산호의 일부 개체 서식을 확인했다.

올해 3월 추가 조사를 통해 거문도·백도지구 해역 수심 50m에서 약 30군체 착생깃산호가 서식하는 것을 포착했다. 발견한 서식지는 약 20㎡ 범위에서 30군체 이상 서식하는 국내 최대 규모다.

착생깃산호는 고착성 해양동물로, 자포동물문 산호충강에 속한다. 제주도와 남해안 매물도 지역 수심 50~100m 암반에 제한적으로 분포한다.

2004년 교육부에서 발간된 한국동식물도감에도 한려해상국립공원에서 6군체, 제주도에서 3군체를 발견한 기록만 있어 국내에서는 매우 희귀한 종이다.

공단은 이번에 발견한 착생깃산호 서식지 보전을 위해 서식환경과 생태특성을 파악할 계획이며, 앞으로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으로 지정할 계획이다.

오장근 국립공원연구원장은 “해양생물 다양성이 줄어드는 상황에서 착생깃산호의 신규 서식지 발견은 의미 있는 일”이라며, “멸종위기 야생생물의 생태연구를 기반으로 서식지를 보존하고 관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경민기자 kmlee@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