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8769 0962020040559278769 06 0601001 6.1.7-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86057947000 1586057961000 popular

정우성 측, 오늘(5일) 부친상…"노환으로 별세"[공식입장]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홍승한기자]배우 정우성이 부친상을 당했다.

5일 아티스트 컴퍼니 관계자에 따르면 정우성의 부친은 이날 오전 노환으로 별세했다. 현재 정우성과 유가족들은 슬픔 속에 장례를 준비하고 있는 가운데 빈소는 서울의 한 병원에 차려졌다. 발인은 7일 오전이다.

소속사 측은 “시기가 시기인만큼 가족들과 조용히 고인을 잘 보내드리려 한다. 위로의 마음으로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기 바란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해 조문이 어려우니 전화나 문자로 위로 부탁드린다. 조화와 조의금은 정중히 사양하다”고 전했다.

지난 1994년 영화 ‘구미호’로 데뷔해 ‘비트’ ‘태양은 없다’ 등을 통해 한국 대표 청춘 스타로 사랑받은 정우성은 최근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등에서 활약했다. 현재 영화 ‘정상회담’ 개봉을 앞두고 있고 더불어 영화 감독으로도 활동영역을 넓혀 첫 장편 연출작 ‘보호자’를 준비 중이다.

hongsfilm@sportsseoul.com

사진|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