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4879 0202020040559274879 06 0601001 6.1.7-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6042195000 1586042287000 related

김보미 결혼연기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6월 7일 화촉" [공식]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배우 김보미와 발레리노 윤전일 커플이 결혼식을 연기했다.

김보미는 4일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에 “4월 26일 예정이었던 결혼식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모든 하객 분들과 가족들의 안전함과 건강을 위해서라도 결혼식을 미루는 걸로 결정했다”면서 “많은 분들이 걱정과 관심에 감사함을 표하고 저희 부부 또한 건강하게 코로나19를 맞서 이기겠다”고 밝혔다.

김보미와 윤전일 커플은 오는 26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6월 7일에 웨딩마치를 울리게 됐다.

김보미 윤전일 커플은 지난해 10월 열애 사실을 인정하며 화제를 모았다. 당시 소속사는 “김보미와 윤전일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이 진지하게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며 “김보미와 윤전일은 무용계 오랜 동료로 지내다 연인으로 발전했다. 교제 시기는 개인의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공개 열애 1개월 만에 결혼 소식을 발표하며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의 결혼 소식에 많은 이들이 축하를 보냈다.

김보미는 지난 7월 종영된 KBS2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 발레리나 금니나 역을 맡아 안정된 연기력과 뛰어난 무용 실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김보미는 세종대학교 무용과 출신으로 발레를 전공했다.

윤전일은 Mnet 댄스 경연 프로그램이었던 ‘댄싱9’을 통해 대중에게 널리 알려진 국내 발레계의 대표 스타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출신으로, 국립발레단 및 루마니아국립오페라발레단에서 주역 무용수로 활동하기도 했다.

김보미는 세종대 무용과 졸업 후 지난 2008년 SBS 드라마 ‘바람의 화원’으로 데뷔했다. 영화 ‘써니’,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단 하나의 사랑’ 등에 출연했다. 윤전일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졸업 후 루마니아국립오페라발레단, 국립발레단 등에서 무용수로 활동했다. 현재 윤전일댄스이모션 대표로 있다.

<다음은 김보미 인스타그램 글 전문>

안녕하세요. 김보미입니다.

4월 26일 예정이었던 결혼식을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로 인한 모든 하객 분들과 가족들의 안전함과 건강을 위해서라도 결혼식을 미루는 걸로 결정했습니다.

많은 분들이 걱정과 관심에 감사함을 표하고 저희 부부 또한 건강하게 “코로나19”를 맞서 이기겠습니다. 저희 결혼식은 2020년 6월 7일 일요일 5시입니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