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4260 0032020040559274260 04 0401001 6.1.7-RELEASE 3 연합뉴스 57858643 true true true false 1586031775000 1586062533000

브라질, 코로나19 사망자 431명으로 늘어…확진자는 1만명 넘어

글자크기

사망자 24시간 만에 72명 증가…하루 최대 증가 폭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브라질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와 확진자가 급증세를 나타내고 있다.

4일(현지시간) 브라질 보건부에 따르면 이날 코로나19 사망자는 전날의 359명에서 431명으로 24시간 만에 72명 늘었다. 치명률은 4%에서 4.2%로 높아졌다.

24시간 만에 사망자가 72명 늘어난 것은 지난달 17일 사망자가 처음 보고된 이후 가장 큰 증가 폭이다.

연합뉴스

브라질 코로나19 사망 413명·확진 1만278명
브라질에서 코로나19 사망자와 확진자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보건당국이 병상 확보에 고심하고 있다. [브라질 뉴스포털 G1]



확진자는 전날의 9천56명에서 1만278명으로 1천222명 늘었다.

전국 5대 광역권 가운데 남동부 지역이 6천295명으로 환자가 가장 많고 북동부 1천642명, 남부 1천139명, 중서부 675명, 북부 527명 등이다.

브라질에서는 지난 2월 26일 첫 확진자가 보고됐으며 그로부터 38일 만에 1만 명을 넘었다.

보건부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공공의료 시설로는 충분한 병상을 확보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고 민간 병원에도 협조를 요청하기로 했다.

보건부 관계자는 정부가 운영하는 통합보건시스템(SUS)에 민간 병원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유도해 병상을 늘릴 계획이다.

브라질에서는 현재 2014년 브라질 월드컵 경기장과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하계올림픽 주경기장, 대형 컨벤션센터 등을 야외병동으로 이용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fidelis21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