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3571 0032020040459273571 04 0401001 6.1.8-RELEASE 3 연합뉴스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6002270000 1586002279000

불가리아, 코로나19 확산에 국가비상사태 한 달 연장

글자크기
연합뉴스

불가리아 소피아의 알렉산드르 네프스키 대성당 앞
[AFP=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 = 불가리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국가비상사태를 한 달간 연장하기로 했다.

4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불가리아 의회는 이달 13일 만료되는 국가비상사태를 5월13일까지 연장하는 안건을 가결했다.

앞서 불가리아 의회는 지난달 13일 만장일치로 국가비상사태 선포안을 통과시켰다.

비상사태 연장안은 찬성 122표, 반대 47표, 기권 7표로 의회를 통과했다.

비상사태 선포로 불가리아 정부는 해외여행 제한·휴교령 선포 등의 권한을 갖게 됐으며, 격리조치에 응하지 않을 경우 경찰력을 동원할 수 있는 권한도 행사하고 있다.

이날까지 불가리아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498명, 사망자 수는 15명으로 집계됐다.

kind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