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3080 0202020040459273080 06 0602001 6.1.7-RELEASE 20 스타투데이 59457814 false true true false 1585994448000 1585994649000 related

`불후의 명곡` 송가인, 롤모델 주현미 앞에서 인생곡 `정말 좋았네` 열창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석훈철 객원기자]

송가인이 롤모델 주현미 앞에서 감동의 열창을 선보였다.

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는 대한민국 대표 트로트 가수 주현미 편 1부로 꾸며졌다.

세 번째 순서로 확정된 송가인은 "선생님의 명곡에 누가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좋은 무대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인터뷰에 나선 송가인은 "진짜 이런 날이 올 줄은 상상도 못했어요. 맨날 선생님 노래하는 모습을 봤었는데"라며 "선생님은 저의 스승님이자 롤모델이에요"라고 팬심을 전했다. 이어 "'정말 좋았네'는 제가 살면서 가장 많이 불러본 노래 같아요. 그때 이 곡으로 전국노래자랑에 나가서 최우수상을 받게 되고 인생곡이에요"라고 덧붙였다.

무대에 오른 송가인은 주현미의 '정말 좋았네'를 불렀다. 그는 트로트의 진수를 선보이며 스페셜 명곡 판정단과 출연 가수들의 박수 갈채를 유도했다. 보이스 퀸 우승자 정수연은 "충격적이에요. 송가인 씨의 무대를 보는 게 처음인데 왜 송가인인지 알게 됐다"고 극찬을 보냈다.

주현미는 "지금 저는 노래를 듣고 이 노래를 내가 먼저 부르길 천만다행이다. 아니었으면 '송가인 씨 노래가 됐겠구나'라고 생각했다"며 "후배가 열정을 다해 불러준 노래를 듣는 저는 행복한 사람이다"고 말했다. 이에 송가인은 "제가 사실 무명 시절이 길었는데 힘들 때마다 선생님 노래 듣고 있으면 입가에 미소가 지어지면서 '이게 음악의 힘이구나' '제가 선생님을 너무 좋아하는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라며 "이 무대가 저에게는 잊지 못할 무대일 것 같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 불후의 명곡’은 여러 가수들이 다양한 장르의 명곡을 재해석해 부르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5분 방송.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