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69133 0432020040459269133 04 0401001 6.1.8-RELEASE 43 S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5966647000 1585988613000

코로나19 긴급사태 임박한 일본, 의료 붕괴 방지 안간힘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환자 급증으로 긴급사태 선언이 임박한 일본은 의료시스템 붕괴 상황을 예방하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오늘(4일)자 요미우리신문 보도에 따르면 도쿄는 코로나19 환자 증가에 대비해 병상 4천 개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으나 아직 750개밖에 확보하지 못한 상태입니다.

750개 중 704개는 3일 현재 입원 환자가 사용 중입니다.

다른 지방자치단체도 병상을 충분히 확보하지 못했습니다.

가나가와현은 2천800개를 목표로 했으나 170개 확보하는 데 그쳤고 오사카부와 효고현은 각각 3천개, 500개를 목표로 하고 있으나 600개, 246개를 확보했습니다.

결국 일본 후생노동성은 병상 부족을 피하기 위해 확진자의 상태를 구분해 대응하도록 하는 지침을 3일 광역자치단체에 통지했습니다.

현재는 확진자를 원칙적으로 모두 입원시키고 있으나 앞으로는 경증 환자 등은 병원 이외의 장소에서 건강을 회복하도록 유도한다는 방침입니다.

고령자, 심장·호흡기 지병이나 당뇨병을 앓고 있는 환자, 임신부 등을 제외한 경증 또는 무증상 확진자 중 의사가 입원이 필요 없다고 판단한 이들은 집이나 숙박시설 등 의료 기관이 아닌 곳에 수용한다는 계획입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영현 기자(yoon@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