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69119 0532020040459269119 05 0501001 6.1.7-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966493000 1585966591000

인도네시아 신태용 감독, 코로나19 확산으로 귀국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김동욱 기자

노컷뉴스

신태용 감독.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도네시아 축구대표팀 신태용(50) 감독이 일시 귀국했다.

신태용 감독은 4일 인천공항을 통해 김해운 수석코치와 공오균 코치, 김우재 코치, 이재홍 피지컬 코치와 함께 입국했다.

신태용 감독은 지난해 12월 인도네시아 지휘봉을 잡았다. 4년 동안 A대표팀과 함께 23세 이하(U-23), 20세 이하(U-20) 대표팀을 모두 이끈다. 1월 정식 부임 후 U-19 대표팀의 태국 전지훈련을 지휘했고, 2월 A대표팀과 2주 동안 훈련했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2월 말부터 모든 일정이 중단됐다. 3월과 6월 예정된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도 미뤄졌다. 신태용 감독과 코칭스태프도 숙소에만 머물고 있는 상황. 결국 귀국을 결정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