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65888 1112020040359265888 03 0308001 6.1.8-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923949000 1585924129000 popular

日 코로나 환자 가파른 증가세...하루 감염자 300명 돌파

글자크기

확진 판정 3,000명 넘어서···긴급사태 선포 가능성 커져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에서 하루에 확진 판정을 받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처음으로 300명을 넘어섰다.

NHK 집계에 따르면 일본 각 광역단체(도도부현)와 후생노동성이 3일 발표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오후 9시 기준으로 도쿄도 89명을 포함해 전국에서 325명이다.

일본에서 확진자 수가 하루에 300명을 넘은 것은 지난 1월 16일 첫 감염자가 나온 이후 처음이다.

이로써 지금까지 일본 내에서 감염이 확인된 사람은 3,101명(공항 검역단계 확인자· 전세기편 귀국자 포함)을 기록하며 3,000명대에 올라섰다.

집단감염 사태가 발생했던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승선자 712명을 더한 일본 전체 감염자 수는 3,813명이다.

광역단체별로는 도쿄가 773명으로 가장 많고, 그다음이 오사카(346명), 지바(210명), 가나가와현(205명) 순이다.

일본에서는 광역단체 중심으로 주로 저녁 시간대에 새롭게 확인된 환자 수를 발표해 이날 누적 확진자는 더 늘어날 공산이 크다.

사망자는 이날 도쿄 2명을 포함해 4명이 늘어 국내 감염자 77명과 유람선 승선자 11명 등 모두 88명이 됐다.

/노희영기자 nevermind@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