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56879 1112020040359256879 08 0801001 6.1.8-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91360000 1585895899000

[속보] "코로나19 해외유입 환자 647명...내국인 595명, 외국인52명”

글자크기
서울경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총 1만62명 중 해외 유입 사례는 6.4%에 달하는 647건으로 3일 집계됐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이날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현재까지 해외유입된 환자는 총 647명이고, 이 중 외국인은 52명으로 8%, 내국인은 595명으로 92%를 차지한다”고 밝혔다.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86명 중 38명이 해외에서 들어와 국내에서 확진된 경우다. 이들 가운데 22명은 공항 검역단계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16명은 이후 지역사회에서 확진됐다. 국적은 2명이 외국인이고 36명은 우리 국민이었다.

출발지별로 보면 유럽에서 20명, 미주에서 15명의 확진자가 들어왔다. 중국 외 아시아가 3명으로 그중 2명은 필리핀, 1명은 인도네시아였다.
/이주원기자 joowonmail@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